페이지 선택

화천 당일 DMZ 체험

대한민국 최북단에서 평화를 바라보는 전망

1일

 

  • 화천산소 100리길 (7km)
  • 화천시장내 중식
  • 칠성전망대 방문 (버스)
  • 평화의댐 방문 (버스)

평화의 댐

북한의 금강산 댐 건설에 따라 수공 및 천재지변 등에 대응하기 위해 국민의 성금으로 1986년 공사에 착수, 1989년 1단계로 완공하였다. 국민 성금 639억 원을 포함해 총 사업비 1,666억 원을 들여 공사를 진행했으나 금강산댐의 위협이 부풀려졌다고 알려지면서 공사가 중단됐다. 이후 2002년 댐 높이를 높여 2차 공사를 시작해 2005년 10월 증축공사를 마쳤다. 평화의 댐 주변에는 물문화관, 세계종공원, 비목공원과 안보관, 상설 야외 공연장 등이 있다.

칠성전망대

산양군 장병 안내소에서 칠성전망대까지는 약 14Km 정도의 거리이다. 인솔을 받아 칠성전망대까지 오르며 남북분단의 현실에 대한 안타까움이 가득 느껴진다. 칠성전망대에 도착하면 탁 트인 풍경 아래에 남방한계선이 자리 잡고 있다. DMZ 칠성전망대에서 남방한계선을 바라보면 복잡 미묘한 감정이 들 것이다. 북한 땅을 바라보면 한 민족이 둘로 나누어졌다는 것을 실감하게 된다. 눈앞에 보이는 북한 땅을 보며 통일을 염원해보자. 남방한계선은 규정상 사진 촬영이 금지되어 있으며 DMZ 칠성전망대 포토존에서만 촬영할 수 있다. 칠성전망대 관람실로 입장하면 6·25전쟁 때 남한군과 북한군이 사용했던 무기나 생활용품들 또한 관람할 수 있다.

산소 100리 길

화천 산소 100리 길의 산소는 말 그대로 산소를 의미한다. 화천 산소 100리 길이 그만큼 공기가 좋은 자전거 산책로를 일컫는다고 할 수 있다. 100리 길의 코스는 화천 생활체육공원, 붕어섬, 연꽃단지, 미륵바위 등을 둘러볼 수 있는 코스로 약 42km이다. 자전거로 달릴 때는 보통 3시간이 걸리는 코스로서 주변 경관을 보며 달리기에는 적당한 거리이다. 자전거 대여소는 붕어섬 입구에 있다.